Home > Column
  • Walking in magnum - 매그넘속을 걷다
    • 번호
    • 분류
    • 제목
    • 날짜
    • 조회
    • 37회 - [매그넘 코리아展 - 작가전] ③ 아뤼 그뤼에르
    • 수정일자 : 2016-06-14
    • 분류 : Magnum Korea



    •  

      ③ 아뤼 그뤼에르 (Harry Gruyaert)

       

       

       

                             인상파화가 같은 사진작가, 아뤼 그뤼에르는 순간 포착이나 대상을 재현하기보다 애매모호함과 
                             느낌으로 표현한다.                                                                                                      

                             그가 1986년에 모로코를 찾았을 때에 이전에 경험해보지 못했던 사람과 사물과 장소 간의 색채, 
                             빛, 환상적인 매력에 의해 강렬하게 흥분되었다. 컬러 필름이 그에게 혁명처럼 다가왔을 때, 
                             는 흑백필름을 버렸다.                                                                                               

                             그가 작품화한 서울과 물의 이미지는 미학적인 아름다움, 흥미을 돋우는 초현실적인 퀄리티, 매
                             우 시각화된 신비로움의 사진 세계로 초대한다.

                             글 : 이기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