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Column
  • Walking in magnum - 매그넘속을 걷다
    • 번호
    • 분류
    • 제목
    • 날짜
    • 조회
    • 60회 - [매그넘 코리아展 - 주제전] ⑥ 사랑과 결혼
    • 수정일자 : 2016-06-14
    • 분류 : Magnum Korea
    •  

      ⓒ Chien-chi Chang / Magnum Photos / 유로포토-한국매그넘  

       


       

      ⓒ Chien-chi Chang / Magnum Photos / 유로포토-한국매그넘


       

      ⓒ Alex webb / Magnum Photos / 유로포토-한국매그넘


       

      ⓒ David Alan Harvey / Magnum Photos / 유로포토-한국매그넘


       

       

      ⓒ Alex webb / Magnum Photos / 유로포토-한국매그넘  

       

       

      ⑥ 사랑과 결혼

       

                           ‘사랑과 결혼’ 展은 성적 자율성을 추구하는 주체적인 인간의 에로스의 세계를 담았다. 그리고
                            사랑을 바탕으로 하는 연인들이 사랑의 결실로 선택한 결혼과 출산을 보여준다. 사랑은 자유
                            라는 단어와 밀접히 관련되어 있다.   이때 자유란 상대에 대한 선택의 자유와 연인에 의한
                            랑 표현의 자유를 지칭한다. 사랑행위는 인간과 인간의 결합을 추구하는 자연스런 표현 가운
                            데 하나이며 결핍의 상태를 벗어나 충만의 희망적 상태로 다가서게 한다.                               

                            연인들은 결혼을 통해 아이들을 출산한다. 건국 60년을 맞은 한국의 인구는 4700만명을  넘어
                            섰다. 그러나 2018년 인구 4933만명으로 정점을 이른 후 감소할 전망이다. 한국사회는 인구 감
                            소를 코앞에 두고서 지금까지와 전혀 다른 새로운 고민을 해야 하는 상황에 놓여 있다.                                                                                                       

                            조선시대적인 가족가치관이 여전한 상황 속에서 많은 여성들이  결혼과 출산을 굴레로 여기는 
                            것이 당연하다. 게다가 출생성비 왜곡,   여성의 사회적 지위향상으로 결혼시장의 불일치 현상
                            의 심화 등으로 출산력이 프랑스나 일본보다도 낮아 세계에서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하고 있다. 
                            그 결과 외국인 배우자를 맞이하는 비율이 계속 증가하고 있다.   이제 한국사회는 급격히 진행
                            되는 다인종사회를 준비해야 할 때이다.

                            글 : 이기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