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Column
  • Walking in magnum - 매그넘속을 걷다
    • 번호
    • 분류
    • 제목
    • 날짜
    • 조회
    • 62회 - [매그넘 코리아展 - 주제전] ⑧ 한국의 사회상
    • 수정일자 : 2016-06-14
    • 분류 : Magnum Korea
    •  

      ⓒ Chien-Chi Chang / Magnum Photos / 유로포토-한국매그넘  


       

      ⓒ Gueorgui Pinkhassov / Magnum Photos / 유로포토-한국매그넘


       

      ⓒ Thomas Hoepker / Magnum Photos / 유로포토-한국매그넘


       

      ⓒ Bruno Barbey / Magnum Photos / 유로포토-한국매그넘

       

      ⑧ 한국의 사회상


                             우리는 근대 문물과 제도를 도입하려고 줄기찬 노력을 해 왔다. 그 결과 건국 60년의               
                                 가장 주목할 성과는 경제적으로는 산업화, 정치적으로는 민주화를 이룩하였다. 1인당             
                                 국민소득 100달러에서 2만 달러까지 오는데 걸린 시간이 단 50년, 선진국들이 수백 년
                                 씩  걸린 긴 시간이었다. 그리고 정치적으로 한국이 민주국가라는 것에 국제사회에서 
                                 이견이 없다.

                                 하지만 과거 개발 독재의 휴유증이 이곳저곳에서 터져 나온다. ‘한국의 사회상’展은 
                                 한국의 압축적 경제 성장의 빛과 그늘을 조명하였는데, 격동의 근현대사 속에서 희생
                                 을 강요당했던 지역과 소외계층의 삶에 좀 더 무게 중심을 두었다.                                           

                                 본 展이 건국 60년을 넘어 새로운 60년을 준비하는 시점에서 한국사회가 투명성, 포용성 
                                 등을 진작시키고 시장과 분배, 도시와 농촌, 개발과 환경, 대기업과 중소기업과 자영업자, 
                                 남성과 여성 등의 대립 요소들이 역동적으로 균형을 이루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

                                 글 : 이기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