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Column
  • Walking in magnum - 매그넘속을 걷다
    • 번호
    • 분류
    • 제목
    • 날짜
    • 조회
    • 79회 - 유명인 포트레이트 대작
    • 수정일자 : 2016-06-14
    • 분류 : 필립 할스만
    •  

      1955. 'The Country Girl‘ 로 오스카 최고 여우상을 수상한
      미국 여배우 그레이스 켈리.
      아카데미 시상식 드레스

       


       

      미국. 1948. 미국 여배우 엘리자베스 테일러.
      ‘라이프’지 화보  


       

      이태리. 1955. 네덜란드 여배우 오드리 햅번.
      ‘라이프’지 표지

       

       

       

                               필립 할스만은 1942년에 그의 사진이 당시 세계 최고의 잡지 '라이프' 지의 표지 사진으로

                               선정된 이래 1951년에 50회,    1970년에 101회를 달성하여 '라이프'지 표지사진의 최다수 

                               기록을 세웠다.

       

       

                               그의 사진세계는 유명인들의 포트레이트 대작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각 사진마다 촬영 대

                               상의 개성을 충분히 고려했다.  그는 촬영대상이 사회적으로 유명하거나 초면이라서 서먹

                               할 때 이내 마음을 사로잡는 놀라운 솜씨를 가졌다.  만약 촬영대상이 카메라 앞에서 편안

                               함을 느끼지 못한다면,   세상에서 가장 뛰어난 사진 기술을 지녔다고 할지라도 내면을 드

                               러내는 포트레이트를 만들지 못할 것이다.

       

                               필립 할스만이  수많은 걸작을 탄생시킬 수 있었던 것은 부드럽게 느껴지는 언행,  신중한

                               인내력,  매력 넘치는 대화술, 걸출한 사진 능력 덕택이었다.  특히 러시아어, 레트란드어,

                               독일어, 프랑스어, 영어 구사 능력이 포트레이트 명작 완성에 크게 일조하였다.

       

                               사진가의 독창성과 촬영 대상의 생명력이 빈틈없이 어우러진  그의 포트레이트는 촬영

                               상의 결정적인 이미지를 부각시켜 실재보다 더 강렬한 생명감을 사진에 불어넣었다. 영 

                               대상들이 그들 자신이 갖고 있는 가치 이상으로 표현되었고 조명 방식과 능숙한   의 

                               지도 덕분으로 더욱 생생하게 묘사될 수 있었다.

       

                               글 : 이기명